기사리스트

[공유경제와 CSR①] 기업의 사회적 책임, 소비자 선호도 높인다

기업 사회적 책임(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CSR)은 기업이 이익을 창출하는 동시에 주주, 종업원, 소비자, 환경과 지역사화를 포함한 다양한 이해관계자에 대한 책임을 지도록 요구하고...

[공경포커스] 기부 세금폭탄 막는 '김구가문법' 추진하나

해외 대학 등에 42억원을 기부했다가 ‘세금 폭탄’을 맞은 백범 김구 가문이 행정소송을 철회했다는 중앙일보 보도이후 공익재단 등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국세청은 지난 2018년 김신 전...

[공유경제와 에너지①]소비자, 분산형 전원 생산과 거래 참여한다

전세계는 공유경제가 지닌 잠재 가치와 성장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2010년 이후 공유경제 시장 규모는 연평균 약 80% 수준으로 증가했다. 오는 2025년에는 그 규모가 3,350억 달러에 달해 전...

[국감현장] 도로공사, 전범기업서 1000억 대출에 콜옵션 '논란'

한국도로공사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일본의 대표적 전범기업 미쓰비시의 계열은행으로부터 총 1,900억원 규모의 대출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문정복 의원(더불어민주...

2분기 가계소득 마이너스 면해... 1인 가구 '나 홀로' 감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으로 상위 20%(5분위)부터 하위 20%(1분위)까지 가리지 않고 근로·사업소득이 일제히 추락한 가운데, 긴급재난지원금 효과로 우리나라 가구의 올 2분...

국민 과반, 행정수도 이전 수도권 집값 안정화 효과 "공감하지 않는다"

행정수도를 지방으로 이전하면 수도권의 집값이 안정화 될까. 이같은 내용에 대해 정치권에서 서로 입장이 갈리고 있다. 행정수도를 세종시로 이전하자는 주장에 대해 국민들의 다수는 공감할 수...

다주택자나 투기성 주택 보유자에 대한 종부세 강화, '찬성' 53.5%

종합부동산세 인상 방안을 두고 여론이 뜨겁다. 종합부동산세는 2005년에 시행된 조세제도로 부동산 보유 정도에 차등을 주어 납세의 형평성을 제고한 세법이다. 이는 부동산 투기수요를 억제하...

홍남기 "3차 추경안 이달 중 확정되야... 현장에 실질적인 지원 필요"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실직될까 걱정하시는 분들, 이미 일자리를 잃으신 분들, 유동성 공급에 목말라 하는 기업인들, 또 오늘 내일 매출회복을 고대하시는 분들이 코로나 사태의...

트럼프 “연준은 너무 자주 틀려!" 또 트위터에 불만 표출

트럼프 미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에 “연준은너무 자주 틀려!”라고 먼저 포문을 열었다. “나도 통계를 봤고, 우리 경제는그들(연준)이 말하는 것보다 ‘훨씬’ 좋다.”라고 현상황이 나쁘지...

OECD 코로나 여파 세계 경제 최대 -9.5% 충격 역성장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는 현지기준 10일 내놓은 세계경제성장 전망에서 국내총생산(GDP)의 전세계 평균은 최소 -6%에서 최대 -7.6%까지, OECD 회원국 평균은 최소 -7.5%에서 최대 -9.5%까지 역...

홍남기, 고용시장 한파에 걱정... "3차 추경 국회통과 기다린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0일, 5월 고용동향이 발표와 더불어 3차 추경안이 국회에서 통과되기를 기다리고 있다고 전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