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이니스프리 모음재단, 2019 대학생 '제주다우미' 모집

기사입력 : 2019-04-15 10:48
+-
center
[공유경제신문 이경호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 이니스프리 모음재단(이사장 박문기)이 2019 대학생 ‘제주다우미’를 모집한다.

제주다우미는 ‘제주다움’과 ‘제주 도우미’를 합쳐 만든 이름으로 전국의 대학생, 제주도민, 경영주, 임직원들이 참여해 오름과 곶자왈, 용천수 등 제주 자연생태의 가치를 높이는 활동가를 뜻한다.

2019 대학생 제주다우미로 선발되면 오는 6월부터 8월까지 제주 오름의 보존과 환경 보호를 주제로 한 온∙오프라인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플라스틱 줄이기 캠페인, 환경 지킴이로서의 활동을 알리는 에코 다이어리 캠페인 등의 온라인 활동을 진행하고, 7월에는 3일간 제주 오름을 직접 방문해 환경을 개선하는 봉사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세 달간의 제주다우미 활동 종료 후에는 우수 활동자 10명을 선정해, 제주에서 9월, 10월 두 차례 진행되는 제주 오름의 가치를 증진시키는 추가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이니스프리 모음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참가를 희망할 경우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내려 받아 5월 6일까지 이메일로 제출해야 한다. 서류와 면접 심사를 통해 총 30명의 대학생 제주다우미를 선발할 예정으로 선발자에게는 활동에 필요한 경비 전액과 수료증이 제공된다.

이니스프리 모음재단은 이니스프리가 5년간 총 100억원의 기부약정을 통해 2015년 설립한 공익 재단으로 제주의 자연과 문화, 인재를 위한 다양한 공익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2016년부터 제주도와 제주다우미 오름 보전 활동을 벌이고 있으며 현재까지 금오름 등 10개 오름, 6300m 구간을 85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정비했다.

이경호 기자 news@seconomy.kr
<저작권자 © 공유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