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포스코청암재단,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에 강원도 산불화재 진압 소방관 3명 선정

기사입력 : 2019-05-13 16:26
+-
center
(왼쪽부터)김영조 속초소방서장, 고성소방서 김병령 소방경, 인제소방서 박정훈 소방경, 속초소방서 정호봉 소방령, 김선욱 포스코청암재단 이사장이 장학금 증서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공유경제신문 이경호 기자] 포스코의 경영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의 실천 일환으로 국가와 사회 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 또는 의인의 자녀가 안정적으로 학업을 지속해 나갈 수 있도록 장학금을 지원하는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을 신설한 포스코청암재단(이사장 김선욱)은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 첫 수여자로 지난 4월 발생한 강원도 산불화재 진화에 큰 공을 세운 속초소방서 정호봉 소방령, 고성소방서 김병령 소방경, 인제소방서 박정훈 소방경 3명을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들에게는 13일 속초소방서에서 김영조 속초소방서장, 진형민 강원도 소방본부 행정과장과 포스코청암재단 김선욱 이사장, 오동호 상임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펠로증서와 함께 자녀 장학금 천만원이 전달됐다.

정호봉 소방령은 속초 관내 주요 시설인 도시가스 통제시설 주변을 방호하여 화재로 인한 피해가 속초 전 지역으로 확산되는 2차 피해를 방지하고 속초의료원 입원환자를 대피시키는 등 인명피해를 최소화 시켰으며, 김병령 소방경은 경동대학교와 봉포리로 이어지는 강풍에 실린 산불 경로를 차단하여 민가와 상가, 관공서로 이어질수도 있는 대형화재를 막아 지역주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했고, 박정훈 소방경은 산불 발생 인근 신축 공사장 인부와 관계자를 안전하게 대피시키는 등 인명구조 활동과 예방순찰을 강화하여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히 대처한 공적이 각각 인정됐다.

한편,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 수여자 선정은 포스코청암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는 심사위원회 및 외부 추천을 통해 향후 수시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이경호 기자 news@seconomy.kr
<저작권자 © 공유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