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지자체CSR] 경북도, 코레일 경북본부와 사회적 경제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 2019-08-12 16:15
+-
center
[공유경제신문 정지철 기자] 경북도는 12일 도청 회의실에서 코레일 경북본부 및 경북 사회적기업종합상사와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은 지난 5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사회적경제 청년상사맨’이 판로개척을 위해 경북도내의 공공기관 및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꾸준한 홍보와 마케팅을 해 온 성과로, 경북의 사회적 경제 기업들의 성장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코레일 경북본부는 경북 사회적 경제 기업의 성장에 필요한 제품과 서비스를 우선 구매하고 특히 경북본부 1층에 사회적 경제 상시설명회 및 특판전을 할 수 있는 홍보 판매장과 무인카페 공간을 무료로 제공하기로 했다.

경북도와 경북사회적기업종합상사는 경북형 사회적 경제 활성화 5대 전략 가운데 하나인 ‘경북형 소셜문화 관광’을 위해 코레일의 테마열차 여행상품과 경북의 사회적 경제를 결합한 문화관광 활성화 프로그램의 공동개발을 제안했다.

경북에 있는 음식점, 숙박업, 체험 및 교육 등 문화관광 관련 사회적 경제 기업을 연계한 소셜문화 관광 상품을 코레일의 경북관광 순환테마 열차와 결합하고 지역축제, 공공기관 직원 및 사회적 경제 종사자를 대상으로 소셜 문화투어 직원 연수 패키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한다는 내용이다.

경북도는 ‘사회적 경제 청년상사맨’의 마케팅 성과를 기반으로 하반기에는 경북에 있는 준정부 기관, 지방 공기업 등 공공기관 뿐만 아니라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성과·이익 공유모델을 계속 발굴해 나가기로 했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사회적 경제 기업이 성장하려면 스스로 판로, 기획 등 기업의 미래와 밀접한 분야의 전문가를 양성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사회적 경제 청년상사맨과 같은 민간의 판로개척을 위한 노력과 성과·이익 공유 등의 사례가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정지철 공유경제신문 기자 news@seconomy.kr
<저작권자 © 공유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