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신한희망재단, 도심 속 일터학교 '카페 두드림' 2기 수료식·취업연계 협약식 개최

기사입력 : 2019-09-09 11:21
+-
center
신한희망재단(이사장 조용병)은 지난 6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학교 밖 청소년 대상 바리스타 교육 및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인 '도심 속 일터학교 : 카페 두드림' 인턴 2기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날 수료식에 참석한 2기 수료생들과 신한금융그룹 이병철 부문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공유경제신문 박재준 기자] 신한희망재단(이사장 조용병)은 지난 6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학교 밖 청소년 대상 전문 바리스타 교육 및 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인 ‘도심 속 일터학교 : 카페 두드림’ 인턴 2기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도심 속 일터학교는 신한은행의 내부 인프라를 활용하여 학교 밖 청소년들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전문 바리스타 교육과 현장 인턴쉽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청년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이다. 또한, 신한은행 본점 내 임직원들이 이용하는 카페 공간에서 발생된 수익금이 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재투자되는 임직원 참여형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카페 두드림 2기 수료생들은 6개월 동안 비즈니스 매너 및 인성 교육을 시작으로 음료 제조 및 개발, 재고 관리, 위생∙안전 교육 등 바리스타 자격을 갖추기 위한 전문 교육을 받았고 임직원 카페를 직접 관리해보면서 고객 응대 등 현장 감각도 익혔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수료생들은 “우연히 참여하게 된 도심 속 일터학교 프로그램을 통해 무슨 일이든 해낼 수 있다는 자신감을 키웠다”며 “앞으로도 두려워하지 않고 꿈을 향해 한걸음 한걸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료식과 함께 ㈜그린에그에프엔비 콩카페 코리아와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취업연계 협약식’도 진행되었다. 도심 속 일터학교 카페 두드림 수료 인턴들은 이번 협약을 통해 콩카페 코리아에 정규직원으로 취업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된다.

신한희망재단 관계자는 “도심 속 일터학교 카페 두드림은 교육생들의 사회적, 경제적 자립을 돕는 임직원 참여형 사회공헌 사업”이라며 “본 사업이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어 사회적 가치 창출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재준 공유경제신문 기자 news@seconomy.kr
<저작권자 © 공유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