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아워홈, 시각장애인 위한 '행복나눔 기프트백' 봉사 진행

기사입력 : 2019-09-30 11:19
+-
center
[공유경제신문 양혜정 기자] 종합식품기업아워홈(대표 김길수)은 지난 28일 독거 시각장애인가정에 직접 방문해 ‘아워홈 행복나눔 기프트백’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아워홈 행복나눔봉사단’은 국제구호개발 NGO 휴먼인러브(회장 김영후)와 함께 아워홈 간편식 제품이 담긴 ‘행복나눔 기프트백’을 제작하고 서울시 강서구, 관악구, 동작구 일대 독거 시각장애인 가정에 전달했다. 조리 및 취식에 어려움을 겪는 시각장애인들이 직접 메뉴를 차려 만족스러운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자는취지다.


‘행복나눔 기프트백’은독거 시각장애인의 생활 환경을 고려해 조리가 필요 없거나 전자레인지만으로 조리가 가능한 가정간편식으로 구성됐다. 한끼 식사류부터 죽류, 국탕찌개류, 요리류, 밑반찬류 등 간편식 13종을 담았으며, 조리 시 어려움이 없도록 촉각표지를 이용하여 전자레인지 조리 시간을표기했다.

아워홈 봉사단원들은기프트백을 직접 대상자 가정에 배달하고, 간편식 조리법에 대해서 안내했으며 시각장애인들의 식문화에대한 애로사항도 듣는 등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또한 집 주변을 함께 산책하거나 먼지가 쌓이기쉬운 창틀이나 옷장 위를 청소하는 등 생활보조활동도 함께 진행했다.

휴먼인러브 차해룡대리는 “적극적으로 봉사활동에 임해준 아워홈 임직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아워홈과 함께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사회적 취약계층 지원을확대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워홈 식품온라인영업팀 이지혁 사원은 “시각장애인분들이 날카로운 조리도구나 불을 사용하지 않고도 근사한 한끼를 드실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간편식을 활용해 맛있고건강한 식사를 즐기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아워홈은 2007년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아워홈 행복나눔 봉사단’을 발족했다. 연탄 배달, 경로당 환경미화, 독거노인 방문케어, 환경정화 벽화그리기 등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식품 기부, 무료 급식, 사랑의밥차 등 주요사업과 연계된 봉사활동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양혜정 공유경제신문 기자 news@seconomy.kr
<저작권자 © 공유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