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VIP’ 장나라이상윤은 VIP에서 각각 뻑뻑한 분위기

기사입력 : 2019-10-11 05:23
+-
center
SBS
[공유경제신문 김상두 기자] 28일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월화드라마 ‘VIP’(극본 차해원/연출 이정림/제작 더스토리웍스)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VIP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 드라마.

장나라-이상윤은 ‘VIP’에서 각각 뻑뻑한 분위기 사람들 사이에서도 능숙하게 윤활유 같은 역할을 하는 나정선 역과 신중하고 책임감이 강한, 일에서는 완벽주의자적 기질을 보이는 박성준 역을 맡았다.


성운백화점 VIP 전담팀 상사와 후배로 만나 결혼까지 골인한 두 사람은 누가 보아도 행복한 삶을 살아가다가 어느 날 찾아온 의문의 문자에 조금씩 간극이 생기는 부부를 그려낼 예정이다.

이와 관련 장나라-이상윤의 극 중 프러포즈 현장이 담긴 사진이 8일 제작진을 통해 공개됐다.

극 중 나정선이 손을 잡으려 하자 박성준이 난처한 듯 두 주먹을 쥔 채로 펴지 않는 장면이다.


박성준의 의도를 알아챈 나정선이 생글생글 눈웃음을 발사하는 반면, 박성준은 생각처럼 흘러가지 않는 프러포즈에 '동공 지진'을 일으킨다.

쾌활 발랄한 나정선과 긴장한 기색이 가득한 박성준의 면면이 눈길을 사로잡는 가운데, 두 사람이 7년 전 부부가 되기로 약속한 프러포즈 장면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제작진 측은 “장나라와 이상윤이 ‘VIP’를 통해 첫 호흡을 맞추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첫 촬영부터 찰진 호흡을 발산, 제작진의 기대감을 한껏 상승시켰다”며 “두 배우의 호흡과 배경, 분위기가 삼위일체 되어 탄생한, 동화 같은 프러포즈 장면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공유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