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코이카-사회가치연대기금, 사회적 기업 지원 위해 MOU 체결

기사입력 : 2020-04-20 15:13
+-
center
이미경(왼쪽) 코이카 이사장과 송경용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이사장이 20일 서울 중구 달개비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 공동극복 업무협약(MOU)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공유경제신문 박재준 기자] 한국국제협력단(KOICA·코이카)과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사회경제적 기업을 긴급 지원하기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코이카는 20일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과 사회적경제 기업 지원을 통한 코로나19 위기 극복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국내외 사회적경제 기업 피해를 줄이고 생산 회복력을 긴급 지원해 취약계층 생존권과 지속가능한 생계권을 보호할 목적으로 체결됐다.

코이카와 기금은 국제사회적경제협의체, 열매나눔재단, 한국공정무역협의회, 한국YMCA전국연맹 등과 함께 지원 대상 발굴과 실행, 모니터링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국내 사회적경제 시민단체와 연결된 개발도상국 풀뿌리 생산조직을 긴급 지원할 방침이며, 국제교역 둔화 중에도 대안적 방식으로 생산체계를 가동시킬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여성기업, 장애인기업, 청년기업 등 지원 대상도 다각화한다.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은 "코로나19가 글로벌 가치사슬에 직접 타격을 주고 있고, 특히 사회적 경제를 구성하는 국내외 시민사회와 사회적 기업 등의 생존을 위협하고 있다"며 "시민사회 글로벌 공조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송경용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이사장도 "국가별 비상체계 중에도 시민력이 보존될 수 있도록 국제사회 공조는 반드시 필요하다"며 "서로의 존재를 지켜 다 함께 살아가기 위한 고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박재준 공유경제신문 기자 news@seconomy.kr
<저작권자 © 공유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