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서울변회-열린옷장, 정장 기증식 통해 청년 구직자 응원

기사입력 : 2018-05-28 13:47
+-
[공유경제신문 김민지 기자]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이찬희)는 ‘청년 구직자 응원 캠페인’의 일환으로 29일 오전 10시 서초동 변호사회관 1층에서 청년 구직자를 위한 정장 의류 기증식을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center
(사진=ClipartKorea)

이번 캠페인은 서울지방변호사회 회원들을 대상으로 정장, 와이셔츠, 넥타이 등의 의류를 기증받아, 이를 청년 구직자와 사회초년생 등 값비싼 정장 의류 구입에 어려움이 있는 사람들에게 실비만을 받고 대여해 주는 사회공헌활동이다.

비영리 정장대여 단체인 ‘열린옷장’은 기부 받은 의류를 면접 예정자 등 필요한 사람들에게 저렴하게 대여해주고 발생한 수익은 사회로 환원하는 나눔 사업을 지원한다.

더불어 기증자와 대여자를 온ㆍ오프라인으로 연결, 삶의 경험을 함께 공유하도록 함으로써 참된 기부의 의미를 창출하는 새로운 기증 문화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서울변회는 지난 2일부터 20여 일간 위 캠페인을 진행했으며, 구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을 위해 자산과 경험을 나누는 데 많은 소속 변호사들이 동참했다.

특히 김앤장 법률사무소를 비롯하여 광장, 태평양, 세종, 율촌, 지평, 한별, 양헌(이상 법무법인) 등 로펌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이루어졌으며, 일부 기증자들은 ‘힘내라 청춘 카드’를 작성해 청년 구직자를 응원하는 메시지를 전달하기도 했다.

서울지방변호사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법률가로서의 역할과 책임을 다해 법치주의를 실현하는 한편, 자선과 공익활동에 적극적으로 앞장서 국민들로부터 사랑과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민지 기자 news@
<저작권자 © 공유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