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목공창작 공유센터' 서울 운영

산림청이 초보자부터 예비창업자까지 누구나 이용 가능한 ‘목공창작 공유센터’를 운영한다.산림청은 국산목재의 우수성을 알리고 목재문화를 활성화하기 위해 서울시 목재문화진흥회 사무소에...

우버·리프트, 종합 교통 플랫폼 진화

세계 최대 차량공유 업체 우버와 리프트가 대중교통과 협업을 통해 종합 교통 플랫폼으로 진화해나간다는 차원에서 버스, 지하철 등 대중교통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기능을 추가한다.블룸...

'공실률 3%' 공유오피스 패스트파이브, 390억 투자유치

공유오피스 스타트업체인 패스트파이브가 390억원 규모의 투자를 추가로 유치했다고 밝혔다.패스트파이브는 IMM인베스트먼트,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프리미어파트너스, KB인베스트먼트, SBI인...

'타다' 사업비 1,000억원 추가 필요

정부의 '택시-플랫폼업계 상생 대책'에 따라 새로운 플랫폼 운송사업자는 일정 수준 이상의 자금력을 확보한 경우에만 시작할 수 있게 됐다.업계에 따르면 '타다'가 택시 운송업 방식으로 사업방...

아산나눔재단, 소외청년 창업 지원 '아산상회' 신설

아산나눔재단은 소외된 청년들의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아산상회' 프로그램을 신설한다. 아산상회는 아산 정주영 회장의 호인 '아산(峨山)'과 그가 생전 처음으로 창업한 '경일상회'를 참고한 ...

'타다·카카오T·웨이고' 합법 사업자 허용

'타다·카카오T·웨이고' 등 택시업계와 갈등을 빚어온 차량 플랫폼 사업자들이 합법적으로 운송사업자 영업을 할 수 있게 허용됐다.국토교통부는 관계부처 장관회의와 당정협의를 거쳐 '혁신성...

박용만 상의 회장 "공유주방 승인, 식약처 결정 감사"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은 식품의약품안전처를 방문해 식약처가 ICT 규제 샌드박스 심의위원회를 통해 1개 주방을 여러 사업자가 이용할 수 있도록 공유주방 관련 규제를 완화한 데 대해 감...

강남~도심 '자전거 하이웨이(CRT)' 구축

박원순 서울시장이 도심과 서울시 근교를 잇는 자전거 전용도로를 2022년까지 구축한다는 계획을 세웠다.중남미를 순방중인 박원순 시장은 “서울시내에 자전거 고속도로를 곳곳에 설치해 직장인...

위례신도시, 서울 첫 공유 전기자전거 운행

서울 송파구는 카카오모빌리티와 협약을 맺고 연말까자 위례신도시에서 공유 전기자전거를 시범 운영한다.송파구는 위례동과 복정역, 장지역 일대에 공유 전기자전거 '카카오T바이크' 100여대를...

국민 38%, '공유경제 갈등 원인' 기존업계 반대

최근 승차공유와 숙박공유 등 공유경제를 둘러싼 갈등의 원인으로 기존업계의 반대를 가장 많이 꼽은 것으로 집계됐다.기획재정부가 한국개발연구원을 통해 실시한 '공유경제 규제혁신에 대한 국...

김경진 의원, '타다 금지법' 발의

김경진 의원(광주 북구갑,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이 지난 11일 타다를 금지하는 ‘타다 금지법’을 대표발의 했다고 밝혔다.이번에 발의된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은 시행령에...

'택시 합승 중개' 규제샌드박스 통과

공유경제를 주제로 한 안건인 '앱 기반의 자발적 택시 동승 중개 서비스'가 규제샌드박스를 통과했다.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제4차 신기술·서비스 심의위원회’를 열고 택시동승 중개 서비스와...

'공유주방 2호' 최종 심의 통과

1개의 주방을 여러 사업자가 동시에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공유주방'의 두 번째 시범사업이 최종 심의를 통과했다.식품의약품안전처는 '공유주방 2호'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의 신기술·서...

[지자체CSR] 경기도, '전동킥보드 공유서비스' 9월부터 추진

경기도는 시흥시와 화성시, 전동킥보드 공유업체인 매스아시아, 올룰로와 함께 신청한 '공유 퍼스널모빌리티 서비스 실증사업'이 정부의 규제샌드박스 승인을 받아 9월부터 본격 추진된다고 밝혔...

'공유 전동킥보드' 동탄·시흥 자전거도로 주행 허용

앞으로 경기도 동탄과 시흥에서는 자전거도로에서 전동킥보드를 탈 수 있게 된다.산업통상자원부는 제4차 산업융합 규제특례심의위원회를 통해 기업들이 신청한 규제 샌드박스 6건을 심의했다고...